Recent Posts
Recent Comments
06-18 00:01
관리 메뉴

동글동글 라이프

[ 토퍼 및 커버 실사용후기 ] 폭신함이 두 배 누잠 더블업 매트리스 와 친환경 소재 침엽수 토퍼 방수 커버 리뷰 본문

Daily Life/Review

[ 토퍼 및 커버 실사용후기 ] 폭신함이 두 배 누잠 더블업 매트리스 와 친환경 소재 침엽수 토퍼 방수 커버 리뷰

동글동글라이프 2023. 2. 3. 10:34

안녕하세요, 동글동글라이프의 동글엄마예요^^

 

한 겨울 난방비로 깜짝 놀라신 집들 많으실 것 같은데요,

저희집은 아이를 키우다 보니 난방비는 아끼면서 어떻게 하면 따뜻한 집을 만들까 고민하게 되더군요.

아이가 활동하는 곳에 토퍼를 놓으면 보온에도 도움이 되고, 포근한 느낌을 받으며 아이가 지낼 수 있을 것 같아 누잠 더블업 토퍼 매트리스를 놓게 되었어요.

 

기존에 저희집에서 사용중인 매트리스가 여러개 있음에도 불구하고 누잠 제품을 추천하는 이유는!

첫번째. 누잠 더블업 토퍼 매트리스는 푹신하면서도 통세탁이 가능해 아이가 써도 마음이 놓이고,

두번째. 이번에 새로 출시된 매트리스 커버가 천연 항균효과가 있는 참엽수 펄프로 만들어진 친환경 소재 원단이라 피부가 민감한 동글이가 써도 안심되는 점 때문이었어요.

 

누잠 더블업 토퍼매트리스와 누잠 침엽수 매트리스 커버

동글이에게 이젠 누잠 하면 믿음과 신뢰의 이름 이예요.

저희집에 누잠 다른 제품들도 사용중인데 매우 만족하며 쓰고 있거든요.

 

누잠 더블업 매트리스 리뷰
누잠 매트리스 언박싱 영상

저희집은 토퍼 감별사가 동글이라 제품도 동글이가 열어봐요.

누잠 더블업 매트리스는 보관백 안에 매트리스가 2개 들어있어요.

 

누잠 더블업 토퍼 매트리스 제품 설명서

구성품을 보시면 압축팩 2개, 보관백1개, 본품2개, 사용설명서가 나와있어요.

 

누잠 더블업 매트리스 Top Bottom

압축이 엄청 잘 되어 배송된 매트리스예요.

이렇게 납작한 매트리스가 과연 폭신할까 싶으시죠?

 

매트리스 개봉 영상

압축되어온 매트리스는 가위로 개봉하면 공기가 주입되면서 부웅 하고 부피가 커져요.

 

누잠 매트리스 압축팩

누잠 더블업 매트리스의 최고 장점은 접어서 압축팩에 넣어 압축하면 부피를 엄청나게 줄일 수 있다는 점 인것 같아요.

기존에 저희집에 메모리폼 재질 토퍼들은 사용감은 좋은데 부피가 커서 어디 가져가거나 보관하기가 너무 불편했거든요.

 

압축팩 넣을 때 매트리스 접는 법

긴 쪽을 먼저 3등분으로 접고 짧은쪽을 3등분해서 접어야 압축팩에 쏙 들어가요.

 

압축팩 닫는법

동봉되어있는 압축팩 클립으로 잘 닫은 후 밸브도 닫아주세요.

 

압축팩 압축모습

뽕실뽕실 구름같던 매트리스가 청소기로 슈욱 빨아들이면 언제 그랬냐는듯 부피가 훅 줄죠.

 

사용설명서

다른 토퍼들과 달리 통세탁이 가능하다는게 누잠 더블업 매트리스의 장점인데요 사용설명서에 세탁방법도 자세하게 나와있기 때문에 참고하셔서 위생적으로 사용하시면 좋겠어요.

 

대형세탁망

누잠 더블업 매트리스는 대형 세탁망에 넣고 세탁하면 됩니다.

저희집은 동글이 이불 빨래하러 갈때 동글아빠랑 같이 셀프 세탁방에 들고가서 세탁하고 있어요.

 

누잠 더블업 매트리스

저희집 거실에 소파색이 그레이라 누잠 더블업 매트리스를 거실에 두어도 인테리어를 해치지 않아 좋더라구요.

 

미끄럼방지

동글이가 저렇게 몸부림을 쳐도 미끄럼방지가 엄청 쫀쫀하게 되어있어서 밀리지 않아 안심이었어요.

 

동글이의 아침

(아! 원래 커버는 토퍼 두개 다 풀로 씌우는 제품인데 동글이가 씌워본다고 누잠 토퍼 TOP부분만 먼저 씌워놓은 상태랍니다.

커버에 대한 설명은 포스팅 아래쪽에 자세하게 남겨놓았으니 같이 읽어주세요^^)

동글이가 아침에도 잠에서 덜깨서 더 눕고 싶은지 토퍼를 찾더라구요.

본인이 안정감 있는 자리로 끌고 다니는데 이번엔 거실 한 쪽에 토퍼를 옮기더니 좋아하는 담요 덮고는 또 자더라구요.

 

 

동글이의 주말 미디어 타임

우리나라 사람들 국룰인가요. 소파는 등받이로 쓰는거 말이죠.

동글이는 주중엔 집에서 텔레비전을 안보여주는데요 주말엔 시간을 정해놓고 보여주거든요.

미디어 볼 때도 토퍼가 폭신한지 소파 놔두고 누잠 더블업 매트리스에서 보더라구요.

 

동글이 방에서 사용하는 누잠 더블업 매트리스

도톰한 두께 보이시나요?

토퍼 한겹만도 나름 폭신한데 2배로 두꺼운 매트리스라서 푹신함이 두 배!

 

뒹굴뒹굴하기 딱 좋아요

동글이가 집에 있는 동안에는 푹신하면서도 포근한 느낌 때문인지 매트리스를 끌고 다니면서 사용중인데요

동글이 방에서 놀이하고 책읽을 때도 기존에는 유아매트 사용중이었는데 난방 올렸을 때 토퍼가 따스함을 더 잘 잡아주는 것 같아서 만족하며 사용하고 있어요.

 

누잠 침엽수 매트리스 커버 리뷰

누잠 침엽수 매트리스 커버

누잠 침엽수 매트리스 커버는 SS사이즈와 Q사이즈가 있는데요, 저는 Q사이즈 (1500*2000*100mm)를 사용해보았어요.

 

리치셀 에코 패브릭

유럽 침엽수의 천연펄프에서 자연 유래한 섬유로 만들어진데다가 자연 생분해 소재라 민감한 피부를 가진 동글이가 사용해도 마음이 놓이더라구요.

아무래도 화학물질로 만들어진 합성섬유 커버는 피부질환이나 아토피를 유발할 수 있다고 해서 걱정이었거든요.

자연유래성분으로 만들어진데다가 촉감이 정말 부드럽고, 항균효과가 뛰어난데다가 통기성도 높고 무엇보다 세탁에 강한 원단이라는게 큰 장점인 것 같아요.

 

누잠 침엽수 매트리스 커버

바닥에 펼쳐놓으면 이런 느낌이예요.

 

누잠 브랜드 로고 태그

누잠 매트리스 커버인거 한번 더 확인 했고요

 

2way지퍼

지퍼가 양쪽으로 열고 닫을 수 있어 매트리스 씌우기에 편해요.

 

누잠 매트리스 커버 뒷면

뒤집어서 펼치면 이런 모습인데요 사방에 밴드가 있어서 유용하겠죠?

 

미끄럼방지

미끄럼방지도 정말 쫀쫀하게 되어있어서 바닥에서 사용해도 밀리지 않더라구요.

 

토퍼커버 씌우는 모습

원래는 더블업 매트리스 두개 다 커버로 씌울 수 있는데 마음이 급한 동글이가 하나만 본인이 씌워보겠다고 성화여서 씌우게 했어요.

지퍼가 두개라 아이도 커버를 쉽게 씌우더라구요.

 

풀커버 장착

동글이 없을때 풀커버로 씌우면 어떤가 싶어서 제가 다시 커버 씌웠쟈나요.

매트리스 커버 씌우기

제가 집에서 쓰던 제품들은 매트리스에 정말 타이트하게 커버들이 나와서 씌우기 힘들었는데 누잠 침엽수 매트리스 커버는 여유롭게 나와서 씌우기 정말 좋았어요.

매트리스를 풀로 커버 하는 제품이라 야외에 가지고 다니면서도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을 것 같아요.

 

부드러운 느낌

진짜 진짜 부드러운 느낌의 원단이라 자꾸 자꾸 만지게 되더라구요.

적당한 온도감 덕분에 사계절 내내 써도 무방할 것 같구요.

 

기존 사용중인 다른 토퍼 커버와 비교

기존에 집에서 사용중인 타사 제품의 경우 매트리스는 엄청 만족하며 사용중인데 토퍼커버에 먼지가 많이 붙고 보풀이 일어서 커버만 교체해야겠다 싶었거든요.

이번에 누잠에서 나온 침엽수 매트리스 커버는 세탁 후에도 변형이나 보풀이 없는 높은 내구도를 가진 찐 제품이더군요.

 

발수효과 확인 영상

발수효과

커버에 발수효과가 있대서 냅다 물을 부어봤는데 동글동글하게 맺히는거 보이시나요?

발수효과가 눈으로 확인이 되서 안심!

생활오염 걱정을 덜어주기때문에 아이가 사용하다 뭘 묻혀도 얼른 닦아주면 되니 엄마마음에 쏙 들었달까요.

 

제가 직접 써본 누잠 더블업 매트리스와 매트리스 침엽수 풀커버 리뷰는 여기까지예요.

 

포스팅 보시면서 누잠의 더블업 매트리스나 매트리스 침엽수 풀커버에 관심 혹은 구매의사가 생기신 분들을 위해 아래에 링크도 남겨둘게요.

 

제 글이 괜츈하셨다면 공감과 구독 부탁드려요!

 

 

[누잠 더블업 매트리스] 푹신한 거실 요 이불 바닥용 토퍼 거실용 매트 : 베라베프(belabef)

가치 있는 제품을 쓸 때 느낄 수 있는 설레임과 즐거움

belabef.com

 

누잠 매트리스 침엽수 스판 풀커버 사계절 방수 슈퍼싱글 퀸 토퍼 커버 : 베라베프(belabef)

가치 있는 제품을 쓸 때 느낄 수 있는 설레임과 즐거움

belabef.com

 

제품을 협찬받고 솔직하게 리뷰했어요.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