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7-26 14:30
Archives
Today
203
Total
1,432,166
관리 메뉴

동글동글 라이프

[ 가죽공예 강의리뷰 ] 커넥츠취미 피아멜라 마스터 가죽공예 수강후기 본문

Daily Life/Review

[ 가죽공예 강의리뷰 ] 커넥츠취미 피아멜라 마스터 가죽공예 수강후기

동글동글 라이프 2020. 7. 20. 11:44

안녕하세요, 동글엄마예요^^


제가 지난번에는 가죽공예 준비물키트 리뷰를 했었어요.



오늘 포스팅할 내용은 집에서 어떻게 가죽공예를 배울 수 있는지 과정을 소개해볼까 해요.


가죽공예와 같이 준비물이 많고 초심자가 하는 과정이라도 조금은 어려울 수 있는 부분들을 어떻게 풀었는지 궁금하실 것 같아서 정리해보았답니다.



강의를 해주시는 분은 피아멜라님이예요. 홍대에서 가죽공방을 운영중이라더군요.

코로나가 아니었으면 몇회 짜리 취미반 끊어서 다녔을 것 같지만 오프라인 클래스는 마음만 굴뚝같네요.



트렌디한 제품을 제작할 수 있는 노하루를 알려주는 클래스로 난이도는 초보자에게 맞춰져 있어요.

저처럼 가죽공예가 처음인 사람들에게 딱 좋은 강의였어요.



노트북을 켜놓고 그 강의에서 필요한 준비물을 준비물키트에서 꺼내어 놓고 시작을 했어요.


저는 동글이를 어린이집 보내놓고 오후에 출근하기 전까지 2-3시간 정도 여유가 있어 강의를 수강했는데요 가죽공예의 경우 기리메 작업이 시간이 오래 걸려서 전날 미리 해놓고 약품이 잘 마르도록 했답니다.



헤라를 가지고 본드칠 하는게 조금 어려웠어요.

집에서 하실 때는 꼭 창문 다~ 열어두고 하시어요.



사진에서 보는 것 처럼 송곳은 그냥 뚫었지만 공방에서 배우면 괜찮을 것 같은데 집에서 하려니 조금씩 걸리는게 있더라구요.


목타 칠 때는 그냥 치면 소리가 커서 나중에는 매트 두껍게 깔아놓고 위에 두고 목타를 쳤어요.

가죽공예 한다고 층간소음 민원이 생기면 안되니까요.



여권슬리브를 만들면서 한땀 한땀 새들스티치를 놓았어요.



처음에 바늘을 실에 꿰는 방법이 일반 바느질 방법과 달라서 초큼 헤맸었어요.

강의를 몇번 돌려보니 감이 오더라구요.

오히려 바느질 하는건 할만 했답니다.



이렇게 바느질을 끝낸 여권 슬리브에 기리메 작업을 해주면 하나 완성!



초심자의 바느질이 나름 괜츈하지요?



완성하고나서 수납력이 좋아보이길래 여권이 몇개까지 들어가나 넣어봤어요.



3개나 들어가더라구요.

언제 다시 해외여행을 다닐 수 있을지 모르겠지만 여기에 우리 가족 여권 다 넣어서 여행가도 되겠어요.



다음으로 도전했던 아이템은 카드지갑이예요.

여권슬리브보다 난이도가 올라가서 과정샷 찍는건 내려두고 강의에 집중했어요.



기리메작업까지 열심히 해서



완성했답니다.



가죽위치를 잘못 놓으면 어떡하나, 재단을 잘못해서 바느질 위치를 제대로 못잡았음 어쩌나 걱정이 많았는데 완성하고 카드를 꽂아보니 안심이 되더군요.



대망의 트위드클러치 만들기를 시작했어요.



이걸 만들려고 여권슬리브도 만들고 카드지갑도 만들면서 기본기를 쌓은 느낌이랄까요.

물론 난이도가 훅 올라간 느낌적인 느낌이었지만 그래도 찬찬히 강의를 따라서 만들만 했어요.



안감에 지퍼에 가죽까지 두꺼워진 부분에 목타를 똑바로 치는게 어려웠지만 생각보다 많이 삐뚤빼뚤해지지 않게 열심히 만들었네요.



가방 둘레를 손바느질로 만들어보니 왜 명품가방들이 비싼지 알것 같기도 한 느낌이었어요.



목타를 잘 친 부분은 바느질이 수월한데 어설프게 쳐진 부분은 바늘이 잘 들어가지 않아서 손이 아프더라구요.



그래도 큰 이벤트 없이 무난하게 가방을 만들어 나갔어요.



쬐끔 실수한 부분도 있었지만 어찌저찌 바느질을 완성했숨돠.



기리메작업을 하려고 셋팅했어요.



손으로 들고 하려니 좀 불편해서 셀카봉 삼각대를 거치대처럼 이용해봤어요.



투명 기리메작업과 보라색 기리메 작업을 여러번 했답니다.



짜잔! 드디어 완성했어요!

밖에 들고다녀도 부끄럽지 않은 가방을 만들어서 얼마나 기쁘던지요.



여권슬리브, 카드지갑, 트위드클러치까지 가죽공예 온라인 클래스로 괜츈한 퀄리티의 실용적인 작품을 세개나 만들 수 있었네요.


저는 5월 28일에 시작해서 6월 4일에 끝냈어요. 이 날 중에 주말을 빼면 다 만드는데에 6일 정도 투자한듯요.


가죽공예를 배우고 싶었는데 망설이기만 하셨던 분들 께 커넥츠취미의 가죽공예 클래스를 추천해드리면서 마무리 할게요.


제 글이 괜츈하셨다면 공감과 구독을 부탁드려요!



4 Comments
댓글쓰기 폼